오존층을 구한 노벨상 수상자 마리오 몰리나(Mario Molina)가 77 세로 사망했다.

00:00 / 02:4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