구글은 세계에서 가장 빠른 슈퍼컴퓨터가 1만년이 걸릴 계산 문제를 단 3분 20초 만에 해결할 수 있는 양자컴퓨터를 개발했다고 23일(현지 시각) 공식 블로그를 통해 발표했다.

00:00 / 03:27